즐겨찾기 추가
회원가입 고객센터
2019.11.15 (金) 19:00
주요뉴스
 
 HOME > 뉴스 > 사회 > 교육
여성가족부, 시군구에 위기청소년 도울 청소년안전망팀 설치 추진
등록 : 2019-09-27 09:15
[로하스에듀NEWS 이호숙기자]


여성가족부_국_좌우.jpg

여성가족부가 위기청소년을 지원하고 사후 관리를 책임질 지역 단위의 전담팀 설치를 추진한다.

여가부는 오늘, 복합 심화하는 위기청소년 문제에 적극 대처하기 위해 ‘시.군.구 청소년안전망팀’을 전국적으로 설치하는 단계적 계획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먼저, 내년까지 청소년 인구 5만 명 이상인 시.군.구 등에 전담공무원을 배치하도록 유도하고, 이를 토대로 관련 청소년안전망팀이 원활히 설치되도록 선도적 9개 지자체를 선정해 사업비도 지원하기로 했다.

여가부는 또 지자체의 효율적인 업무수행을 돕기 위한 ‘위기청소년 통합지원시스템’도 새롭게 구축하기로 했다. 

청소년안전망은 위기청소년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기관과 서비스, 정보 등을 총괄 관리함으로써 이들에게 상담과 보호, 자립 등의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려는 청소년복지체계이다.


AKR20190926039400005_01_i_P2.jpg



그동안 지자체의 청소년안전망 사업은 대부분 민간기관을 기반으로 운영돼 학교나 경찰 등 유관 기관과의 정보 공유나 서비스 연계가 어렵다는 지적이 많았다.

한편, 여가부는 이와 관련해 내일 오후 2시 부산시청 국제회의장에서 ‘청소년안전망의 새로운 변화 모색’이라는 주제로 정책포럼도 열 예정이다.

[로하스에듀NEWS 이호숙기자 jikimdg9128@hanmail.net]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ikimdg9128@daum.net ]
이전 위로
댓글달기  
이름 비밀번호
* 왼쪽의 자동등록방지 코드를 입력하세요.
        
23기 금연지도사, 24기 성인지통합강사, 19기 학교폭력예방 ...
중년의 스틸컷, 로하스 평생교육원 모...
여성가족부, 시군구에 위기청소년 도울...
범죄청소년, 하루 200명 이상..4대 ...
'부산 여중생'이어서 '강릉 여...
갈수록 흉악해지는 10代 범죄… 여...
직접 대면 없어도 위협적인 언행은 ...
‘하루 3명’ 성범죄 노출되는 아...
부산 사하구 여중생 폭행사건 여파...
'부산 여중생'이어서 '강릉 여...
갈수록 흉악해지는 10代 범죄… 여...
직접 대면 없어도 위협적인 언행은 ...
‘하루 3명’ 성범죄 노출되는 아...
부산 사하구 여중생 폭행사건 여파...
로하스교육연구소 학교폭력예방종합...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원약관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정기구독신청 다이렉트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