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회원가입 고객센터
2021.06.13 (日) 23:44
주요뉴스
 
 HOME > 뉴스 > 사회 > 교육
미래질병 예측시대가 열린다…유전자분석사 민간자격 신설
등록 : 2021-06-10 17:01


                                                                                               [로하스에듀NEWS 이호숙기자]

국제유전자협회 산하 한국유전자분석사협회(회장 김석수)는 한국바이오산업사업협동조합(이사장 이재수)과 함께 유전자 분석사 민간자격 과정을 신설한다

교육과정은 일반과정과 전문가과정으로 나누어진다.

일반과정은 12가지 DTC 유전자 항목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 등 가볍게 접근할 수 있는 과정이다.

전문가 과정은 유전학, 간호학, 생명공학,운동치료.아로마테라피등 병원과 함께하는 분석사 과정으로 질병유전자 애널리스트 상담도 가능한 단계까지 공부할 수 있다. 

교육후에는 이들 자격사 컨설턴트들은 협회의 각 지부에 속해 병원, 한의원과 함께 다양한 활동도 가능하게 된다

현재 정부가 발표한 병원을 거치지 않는 DTC(Direct to consumer)항목은 12가지로 체질량지수, 중성지방농도, 콜레스테롤, 카페인대사, 혈압, 혈당, 피부노화, 피부탄력, 색소침착, 비타민C 농도, 탈모, 모발굵기 등 12가지 항목안에서 일반인들에게 건강상담을 진행할 수 있다.

협회는 현재 전국 평생교육원과 연계한 사업과 각국별 지사화 가맹점사업도 함께 진행 중에 있다

한국바이오산업사업협동조합 이재수회장은 “총 18시간에 걸쳐 배워지는 자격증 준비반은 본인의 유전자 검사결과에 따라 내몸에 맞는 음식선택, 건강식품 선택하기, 유전자 맞춤형 운동방법등을 배울수 있고 나아가 유전자분석사 자격증과 내몸는 내가고쳐 건강관리지도사 자격증을 함께 취득하며 유전자 맞춤 건강식품 어드바이저의 역할 등 개인 일자리도 보장해 주는 일자리창출 프로젝트”라고 말했다.  
                                                                                                                                                                                                      [로하스에듀NEWS 이호숙기자 jikimdg9128@hanmail.net]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ikimdg9128@daum.net ]
이전 위로
댓글달기  
이름 비밀번호
* 왼쪽의 자동등록방지 코드를 입력하세요.
        
대구달서경찰서, 저소득층 아동 대상 '폭력예방' 프로그램 운영
미래질병 예측시대가 열린다…유전자분...
대구여성가족재단 ‘반지길’ 종은정책...
대구보건대학교 금연지도사 양성과정 실...
'부산 여중생'이어서 '강릉 여...
갈수록 흉악해지는 10代 범죄… 여...
직접 대면 없어도 위협적인 언행은 ...
‘하루 3명’ 성범죄 노출되는 아...
부산 사하구 여중생 폭행사건 여파...
'부산 여중생'이어서 '강릉 여...
갈수록 흉악해지는 10代 범죄… 여...
직접 대면 없어도 위협적인 언행은 ...
‘하루 3명’ 성범죄 노출되는 아...
부산 사하구 여중생 폭행사건 여파...
로하스교육연구소 학교폭력예방종합...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원약관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정기구독신청 다이렉트결제